글루시스의 대표이사
박성순입니다.

격변하는 경제 전쟁의 소용돌이 속에서 스토리지 기술 지형의 한 획을 긋겠다는 열정과 노력으로 저희의 개발 노력은 한번도 쉰 적이 없습니다.


고객 편의를 위한 저희의 무한 지원의지는 비바람 치는 폭풍우 속에서도 멈춘 적이 없습니다. 그리고 기업이 필요로 하는 안정된 고성능 스토리지 제공이 이 사회를 보다 빠르고, 편리하며, 효율적인 공동체로 변화시키는 데 중요한 우리 역할임을 가슴 깊이 새기고 있습니다.

그러나 미래를 향한 변곡점 상에 서 있는 지금, 저희 글루시스가 준비해야 할 빈 부분이 아직도 많다는 것과 이 사회와 기업에 대한 책임이 더욱 중요하게 다가오고 있다는 것을 더 깊이 느끼게 됩니다.

이를 위해 시대 조류를 앞서 읽는데 게을리 하지 않겠습니다. 그리고 지난 20년 간 해왔듯이 Innovator 정신으로 다시금 신발 끈을 동여매고, 가정과 산업계에서
‘Smart Home & Industry’를 이루는데 기여하는 Smart IT Solution Group의 리더, 글루시스가 될 것임을 다시금 다짐합니다.

지켜봐 주십시오. 감사합니다.

ceoimage
대표 약력
서울대학교 계산통계학 석사 / 고려대학교 전산학 박사
現 (주)글루시스 대표이사 / 現 한국컴퓨팅산업협회 이사

CEO 칼럼

No 제목 Date
73 어둔 밤을 헤치고 가는 R&D 벤처에게 고함 2015-06-25
72 국산 시스템 소프트웨어 비즈니스, 개방형이 기회다 2015-03-2
71 CES 2015, 새로운 패러다임 그리고 우리 중기 ICT 2015-03-2
70 나무는 살아있다 2015-03-2
69 잠에서 깨어난 공룡, 중국을 어떻게 접근할까 2015-03-2
68 ICT 기술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돕는 R&D 지원 방안은 있는가? 2015-03-2
67 다시 신발 끈을 동여매고 2015-03-2
66 프란치스코 교황 방문이 한국 교회와 사회에 주는 숙제 2015-03-2
65 우린 분노해야 한다 2014-08-14
64 월드컵에서 우승하기 위한 비법 2014-08-14
  • 글루시스에 대해 더 많은 것이 알고 싶으신가요?
    궁금하신 모든 것에 대해 성심성의껏 답변해 드립니다.